'WTF'에 해당되는 글 5건

게임 이야기/NDSL 관련 뉴스
원문기사: http://kotaku.com/344121/nintendo-power-reveals-sonic-chronicles-biowares-hedgehog-rpg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이오 웨어가 소닉 RPG를 만든다고 밝힌 Nintendo Power 최신호)
 
진심으로 Jesus-Christ-Banana!입니다. 이런 식의 전개는 상상도 못했습니다. 모두들 Sonic The Hedgehog는 다 아실거라 생각합니다. 직역하자면, 고슴도치 소닉이 맞겠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바람돌이 소닉이나 날쌘돌이 소닉으로 더 잘 알려져있습니다. 소닉은 세가에서 닌텐도에 대항하기 위한 캐릭터로, 1991년 나온 게임에서 처음 등장하고 지난 17년간 수많은 서브 캐릭과 애니, 게임에 등장하며 나름의 인기를 구사하였습니다. 이번에는 2008년 북경 올림픽에서는 소닉과 마리오가 같이 나와서 100M 경주를 하는 사진을 보여주어서 사람들을 당혹하게 만들고 있습니다.(........소닉이 소닉붐을 일으키면 어떡하지;;) 더불어서 이번에 나오는 스메시 브라더즈 X에서는 마리오와 자웅을 겨루기도 하더군요.(은근히 닌텐도에 대한 세가의 질투?)

소닉 연대기라고 알려진 이번 RPG 프로젝트는 The Dark Brotherhood라는 부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정확히 어떤식의 적을 만나게 될지는 모르지만, 소닉의 동족이나 아니면 소닉의 숨겨진 동생(......)이 나올지도 모르겠군요. 그러나 확실한건 전 시리즈와는 다른 신 캐릭터의 등장이라는 점입니다.(이건 너무 당연한가;;;)

바이오웨어는...."바이오웨어가 뭐하는 회사이길래 그렇게 흥분하냐?"라고 물어보시면 블랙아일, 트로이카, CDprojekt, 옵시디언(인터플레이 해체로 블랙아일 개발진이 떨어져 나와 만들어진 개발사, 네버윈터나이츠2와 KOTOR 2편:시쓰 로드를 만들었다.) 등과 더불어서 제가 좋아하다 못해 존경을 표하는 RPG 제작사 중에 하나입니다. 지금으로 부터 약 10년전, 발더스 게이트라는 걸출한 명작을 만들어 내고, 약 5년전에는 스타워즈:구공화국의 기사단(a.ka KOTOR)를 만들어냈습니다. 그리고 최근에는 네버 윈터 나이츠 시리즈를 만들고, 작년 최고의 RPG 게임 상을 받은 메스 이펙트를 만들었습니다. 최근 EA(Eat All! 젠장!)가 바이오웨어를 인수하여서 수많은 걱정과 우려를 불러 일으켰지만,(EA가 말아먹은 제작사 중에 웨스트우드도 있었죠. 젠장!) 그래도 매스 이펙트로 아직도 자신들이 건제하다는 것을 보여준 바이오웨어. 현재 매스 이펙트 3부작으로 바쁠 텐데, 거기에다가 소닉 RPG 까지 착수하다니, 역시 명가는 다릅니다.(뭐가;;) 다만, 예전의 제이드 엠파이어(2005)처럼 게임을 말아 먹지 않았으면 하네요(저는 나름 괜찮게 보았지만, 평이 갈리는 듯 싶습니다.)

이번 소닉 RPG는 알려진 점이 매우 적습니다. 다만 확실한 점은 스타일러스 펜을 적극적으로 이용하는 게임이 될거라는 점입니다. 일단 11명의 동료 중에서 4명씩 팀을 짜서 움직이게 될 것이고, 전투는 턴베이스로 진행 될거라 하지만, 공격은 응원단과 비슷한 느낌으로 진행될거라 하는군요.(?!) 응원단 식으로 전투가 진행된다는 점은 매우 깨는 부분입니다만, 역시 뚜껑을 열어보기 전에는 아무것도 모르겠죠? 하여간 게임 발매가 매우 기다려집니다ㅎㅎ

ps.Kotaku에서는 처음 이 기사가 뜨자, 기사 제목에 대놓고 WTF을 써놨더군요;;;;
     
신고
게임 이야기
에로게를 사면서 어른이 됩니다!
(원문기사는 여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Jesus-christ-banana!)

.....아니 주객이 전도 된거 아닌가;;;;
(어른이 됬으니까 에로게를 살수 있는 거지, 에로게를 사면서 어른이 되는건 아니라고;;;;)
세상은 아직도 아름다워서 이렇게 빙빙 도는군요.
역시 물건너는......정말 대단해. 간혹가다가 이 친구들의 발상을 보면
정말....정말 대단하다는 느낌을 넘어서 존경심마저 듭니다.
신고
4 0
게임 이야기



(진짜 중력과 관성의 법칙, 그리고 상식을 무시하는 점프들;;;)

저거보면 제가 하는 로켓 점프는 점프도 아니군요;;;;;


(이것도 쩐다;;;)

저게 한번에 된단 말인가;;;(한번에 스틱키를 붙여서 저기까지;;;;)


(저거 언제나 어떻게 저위에 올라가나 고민했는데;;;)

솔직히 저위에 올라가면 좀 대책이 없죠;;;;
.
.
.
.
.
.
아나;; 팀포2도 이제 괴수 게임이 되가고 있어;;;;

신고
4 0
잡담/개인적인 이야기
도서관에서 공부하고 있었습니다.
.
.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제까지 그따위로 살텐가! 우어어어)

뭐, 그래도 민총 필기를 드디어 진도를 따라 잡았습니다.
남은건 이제 이걸 기말 고사때 까지 현상 유지하는 것이군요.
신고
2 0
애니, 만화, 영화 이야기/애니에 대한 잡생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그러세요.

1.일단 2화까지의 감상이랄까, 새로운 건담 시리즈라기 보다는 FMP(풀 메탈 페닉)의 진지한척 하는 버전으로 밖에 안보이는군요. 솔직히 이야기해서 별로 진지하다고도 볼 수 없지만서도;;

솔레스티앙 비잉, 이게 주인공이 소속된 단체 이름인데요, 1화부터 '우리가 전세계의 분쟁을 없애겠다!'라는 거창한 구호로 시작을 합니다;;; 그리고 나서 2화에서 실론섬에 난입하더니(스리랑카, 무정부 상태가 되있더군요;;;) 양쪽을 모두다 공격합니다. 그러고서는 "한번의 분쟁 개입으로 전쟁이 끝나는게 아니다."라고 누가 이야기하니, 마치 되받아 치듯이, "그럼 몇번이고 개입해주마, 전세계의 분노의 표적이 우리가 될 때 까지."라고 이야기 하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니네들이 무슨 성자냐.

그나저나 '전 세계의 분쟁을 우리가 막겠다!'라고 말하는 비슷한 만화가 하나 더 있었죠.

그것은 바로
핵잠수함 하나 탈취해서 뉴욕 앞바다에서 미국 털어먹었던
.
.
.
.
.

"침묵의 함대"

뭐 앞으로의 이야기 전개를 지켜 봐야 알겠지만, 건담 시드, 시드 데스티니 같은 막장이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도 볼 수 있군요.뭐, 골수 건담 펜이신 저희 동아리 선배 표현을 빌리자면, 이미 설정부터가 개막장이기 떄문에(인혁련이니, AEU이니, 유니온이니, 쩝;;;) 기대하고 자시고 할 건덕지가 없다는 군요;;; 

2.작화가 매우 아슬 아슬해 보이더군요. 깔끔하기는 한데, 뭐라 그럴까;; 박력이 전혀 없는 전투씬들입니다. 전투가 너무 가벼워서, 저만한 인간형 병기들이 싸운다기 보다는 말 그대로 종이인형들이 싸운다는 느낌? 그러나 인간들의 작화 퀄리티는 매우 좋더군요. 좋긴 좋아도 너무 미형이라는 느낌. 게다가 허니와 클로버에서 타케모토 역, 절망선생에서 이토시키 역을 맡은 카미야 히로시가 티에리다 아데 역을 맡았는데, 처음 아데 나온 거 보고 저도 낚였다는;;

남자였던거냐!
(베라모드 이후로 처음이다;;;)

3.건담 디자인은 뭐라 그럴까 AS(암 슬레이브, FMP에 나왔던 메카닉 이름)를 많이 닮았다는 느낌입니다. 거기에다가 건담 특유의 머리 디자인을 갖다 붙인 거 같아서, 엄청난 괴리감을 느꼈습니다;;;; 뭐, 딴 건담들은 제쳐놓고 중무장형 건담 '버츄'에 대해서 말이 많던데요, 진짜 생긴게 구슬동자 처럼 생겼습니다.(제 동생은 슈로대W의 발가드를 떠올리더군요. 좌우지단간에 건담의 기본적인 디자인은 아니라는;;;)

4.저 위의 스샷에 대해서 'BL이다!'라는 주장이 많은데요, 저거 건담의 존재에 이끌린 거지, BL 아닙니다;;;(저도 제동생한테 낚인;;;;)  



PS.건담 펜인 선배는 00뒤에 79를 붙이고 싶다는 군요;;;
(아무로가 탔던 퍼스트 건담 인식번호가 0079였음)


신고
7 0
1
블로그 이미지

IT'S BUSINESS TIME!-PUG PUG PUG

Leviath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