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우'에 해당되는 글 4건

게임 이야기/게임 Lif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하하하하하하)

네...오늘 처음으로 버스가 아닌 인던을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기념비적인 사건이긴 한데, 문제는 여러 가지로 많은 사람들게 민폐 끼쳐버린 하루가 되어버리고 말았군요;; 친구놈 하고 점심을 먹고, 중앙박물관에서 페르시아 유물 전시회나 보러갈 것을, 알바처까지 도착시간을 잘못 계산하는 바람에 한시간 일찍 알바처에 도착한 것부터가 이미 오늘의 재앙을 예고한 듯; 한 시간 일찍 들어가기도 뭐하고(요즘은 자습실에서 수업을 하는지라, 아무 때나 들어갈 수 없음), 그렇다고 주변에 마땅히 시간을 때울 만한 곳이 있는 것이 아니라서, 근처 PC방에서 와우나 하자는 가벼운 마음으로 들어갔습니다. 가덤에서 고블린에게 다굴 맞아 죽은 시체 회수하고 가벼운 마음으로 사냥을 하고 있었는데, '줄파락 같이 도실래요?'라는 내용의 귓말이 들어오더군요. 저는 '랩이 42밖에 안되는데, 괜찮나요?'라고 하니까, '네 괜찮아요 ㅎ'라고 하시면서, 파티 초대를 하시더군요.

그래서 소환타고 줄파락으로 갔습니다. 저하고 랩이 비슷비슷한 분들이 계시더군요. 처음에는 제가 힐러 였는데, 제 피통이 다른 분들보다 더 높아서 그냥 제가 탱커로 낙정. 그뒤에 갑자기 파티장 권한이 저에게로 넘어오더군요.


저:님 저 파장 처음인데요;;

.
.
.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른님들:.......

이게 알고 보니까 탱커가 몹을 공격하는 순서를 지정해야 하는데, 그걸 위해서는 파티장이 몹에 표시를 해야 한다더군요. 그러니까 해골은 저와 냥꾼님이 공격하고, 다이아는 법사님이 양으로 변신 시키는 등, 각각 그것이 가지는 의미가 있구요; 저는 처음에 드루가 탱커라는 것을 알았을 때는 막강한 피통으로 그저 앞장서서 어그로 다 쳐먹는 그런 직책인줄 알았습니다. 근데, 이렇게 막대한, 그러니까 파티의 공격 우선 순위를 지정하는, 의무를 지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이렇게 중요한 줄 알았으면, 차라리 술사나 흑마, 냥꾼 같은 좀 덜 머리아픈 직업을 할 걸 그랬습니다; 그거 말고도 이것저것 배우다 보니까, 순간 제가 알바가야한다는 사실을 까먹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여간 42랩 생초보 야성 드루이드 한테 여러 가지 가르쳐 주면서, 실수해도 화내지 않은 분들게 정말 죄송하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뭐 저 나갈 때 즈음에 힐러 구하시는 거 까지는 봤는데, 나가면서 드는 생각이 '인던을 우습게 보지 말자'였습니다. 배우면서 느낀 점은 좀 능숙해지면 레이드 가는 재미에 와우 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하여간 오늘은 그 날이 아니었나 봅니다; 일단 선배들에게 레이드 팁이나 법칙 같은거 물어보고, 인터넷에서 레이드 에티켓 같은 거 찾아봐야 겠네요;

덧.카르가스 섭 법사 키요마루님, 일섬님, 냥꾼 의적로빈훗님,
그리고 이름이 기억이 안나는 랩 44 블엘 성기사님 들께
이 자리를 빌어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ㅠㅠ

신고
2 0
게임 이야기/게임 Life
톱니항에서 배타고 가다가

야! 만랩! 만랩! 얼라 만랩 @O#OIUO#UOU@QUIO#U%#U!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법항에서

어, 어, 어? 뭐? 아 썅!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시덤불 봉우리에서

야! 야! 도적, 거기 나엘 도적 만랩, 야이 XXX!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룸골 주둔지 근처에서

드레나이 41랩 주술사 님 걍 지나가세요, 젭라. 걍 지나가...아 썅, 야! 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라 이 썩을 놈들아 만랩찍고 보자(........)

난 그동안 잊혀진 땅에서 놀아야지 룰루~
신고
8 0
게임 이야기/게임 Lif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를 죽이면 좋은 가죽이 나오겠쿠포)

아침에 알바 시작 시간을 착각하는 바람에 시간 때우기 겸, 많이 느린 와우 진도를 따라잡기 위해 PC방 가서 28랩까지 찍었습니다. 뭐랄까, 자기랩보다 낮은 몹을 잡으면서도 헉헉 거리는 야성 드루이드를 보고 있으면, '그냥 처음부터 술사나 흑마 키울걸 ㅠㅠ'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뭐, 야드는 특성을 거의 대부분 찍기 때문에, '특성 뭐 찍지?'라는 질문에 심각하게 고민하지 않아도 되지만, 역으로 장비나 탬이 받쳐주지 않으면 데미지가 잘 안떠서 여러 가지로 짜증나는 직업. 게다가 표범 나오기 전까지는 솔플도 힘들고, 곰의 솔플 효율이 극악으로 안 좋습니다. 지금까지 느끼고 본 드루이드의 변신의 의미는, 곰과 광포한 곰의 의미는 순수하게 탱킹, 표범은 솔플 사냥용, 치타는 도주용(........), 바다표범은...왜있지 이거;

하여간 선배들이 '드루이드도 나름 쓸만한 직업이다'라고 해서 드루를 시작했는데, 탱킹은...인던이나 파티 플레이에서 필요한거자나! 나는 좀더 하기 쉬운걸 하고 싶었다고! 탱킹도 메인 탱커가 아니라 부탱커로, 후에 인던이나 파티 플레이에서 탱킹 하나만 믿고 가기에는 미묘하더군요. 아직 탱킹도 해보지 못했지만-28랩이 뭐가 탱킹이냐!-, 하여간 처음 시작한 사람이 하기에는 많이 빡샌 직업이 드루이드라는 느낌이더군요. 요즘은 빨리 30랩 찍고 모든 사람이 이야기 하는 가덤을 가는 것, 그리고 좀 쓸만한 방어구나 무기를 구하는 것, 한번 선배나 친구들이 아닌 다른 사람들과 인던을 가는 것(.....)이 제 와우에서 목표입니다.

그나저나 요즘은 얇은 가죽, 일반 가죽, 얇은 통가죽하고 약초 팔아서 근근이 생계를 꾸려나가고 있습니다. 200골까지는 모았는데, 200골 이후로는 미묘하게 돈이 더 모이지 않는군요. 요즘 인간형만 죽여서 그런지, 가죽을 제대로 벗겨보지 못해서 돈이 안 모이는 느낌...이랄까, 전에는 내가 무두장이인지, 드루이드인지 도저히 구분이 안될정도로 가죽 벗기고 다녔는데, 요즘은 인간형밖에 안보여서 많이 아쉽더군요. 인간형도 가죽 벗기는 스킬 있으면 배울텐데, 없어서 아쉽다는 쩝.

신고
2 0
게임 이야기/게임 Lif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에 저녁거리를 놔두고 느긋하게 앉아 있는 카르가스섭 랩 14 타우렌 드루이드 Levia)

 요즘 왠만한 게이머들은 다 한번씩은 거치는 와우를 이제서야 시작하는군요. 저번주 금요일부터 시작, 어제 랩 14까지 찍었습니다. 제가 원래 온라인게임은 오랫동안 잡지 못하는 징크스가 있어서인지 몰라도, 왠만한 온라인 게임들은 다 랩 20~30까지만 찍고 게임을 그만두는 경향이 있었는데, 와우는 한번 끝까지 만랩을 향해 달려볼 생각입니다. 게임 시작 전에 이것 저것 살펴 보았는데, 진짜 만랩 이전과 이후의 게임이 확달라지는 시스템을 와우가 취하고 있더군요. 또한 다른 한국형 MMO과는 차별적이라고 할 수 있더군요. 세계적으로 와우저가 800만이 있다는데, 해보니 어느정도 이해가 되는 느낌.

 솔직히 저는 워크래프트 2, 확장팩, 3, 확장팩까지 모두 정품으로 지른 사람이고 워크래프트의 세계관을 어느정도 알고 있다고 생각하지만, 와우를 하는 동안 가장 놀랐던 점은 바로 전체적인 배경묘사와 세밀한 세계관입니다.. '내가 알고 있던 워크래프트의 세계관이 이런거였나?' 나 일개 케릭터의 시점에서 아제로스와 칼림도어를 보는 경험도 색다른 경험이더군요. 와우 공식 홈페이지에는 워크래프트 세계관 설정이 거의 80페이지에 가까울 정도이고, 실제 게임 내에서의 세부적인 설정까지 포함한다면 책한권 써도 지나치지 않을 정도이더군요. 왠만한 온라인 게임들이 그냥 대충 3~4페이지 배경설명하고 땡 이라면, 와우는 아예 새로운 세계를 만들었다는 느낌이라서 끌리더군요. 그리고 케릭터 육성이나 스킬, 레벨업 개념이 기존 게임하고 많이 다릅니다. 이는 추후에 자세하게 다루겠습니다.

하여간 한달 정액도 끊었으니 열심히 해야겠군요 ㅎㅎ

덧. 이거 때문에 워 3 베틀체스트 지를까 생각중입니다(......)    
신고
0 0
1
블로그 이미지

IT'S BUSINESS TIME!-PUG PUG PUG

Leviath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