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에 해당되는 글 2건

잡담
차별 금지 조항에서 '성적 금지 조항 등' 삭제


.....아니, 도대체 '학력, 가족 형태 및 가족 상황, 병력, 범죄 경력 및 보호 처분의 전력, 성적 지향' 을 차별 금지 대상에서 제외 시킨다면, 누가 그 '차별 금지 대상'에 들어가는 겁니까?

 이게 딱히 기독교계 때문에 이 조항이 삭제된건 아닌것 같습니다만, 저 기사에서 자기네들이 저 조항을 삭제한것 같이 말 해놓고, '우리들이 가서 이들을 도와줘야 한다'라고 마치 자기들이 아니면, 이 땅에 그들을 도울 인간이 없는것 같이 생색내는건 도대체 어느 우주, 어느 별의 센스랍니까? 항상 볼 때마다, 기독교는 별로 기분이 좋은 종교가 아니군요. 쩝....

 이건 솔직히 이야기해서 법안이 통과되기 전에 어떻게든 법안을 수정하도록 하게 만들거나, 아예 통과하지 못하도록 해야 합니다만, 우리나라 입법 전통(?)상 그냥 아무도 모르게 날치기로 통과될 확률이 많아 보이는군요(......) 
신고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년을 맞이하며...  (0) 2013.12.31
121003, 앞으로 글 예고.  (0) 2012.10.03
이 차는 이제 제 차입니다.  (1) 2011.09.13
제가 이러고 삽니다.  (1) 2010.03.25
제발 그렇게 살지 맙시다.  (0) 2007.11.04
블로그 운영 방침이 약간 수정되었습니다.  (3) 2007.07.15
0 0
잡담/사색의 장
원전: http://kr.news.yahoo.com/shellview.htm?linkid=33&articleid=2007090415081729740

정말이지, 이게 사실이라면 좀 심한거 아닙니까? 많은 네티즌들이 이번 아프간 사건으로 기독교를 비판하고 당사자들을 비판하고, 또 한편으로 인질이 무사히 귀환하기를 빌었는데, 그러고서는 고작 하는 이야기가 "하나님이 이 일을 어떻게 해결하실지 궁금해서 재밌다"니. 이건 주말 드라마나 애니메이션이 아닙니다. 또한 한명이 아닌 19명의 생명이 걸린 문제입니다. 게다가 남 이야기도 아니고, 자기 가족 이야기 입니다. 밖에서 남들은 이 문제에 대해서 심각하게 고민하고 해결책을 찾고 있는 동안, 남도 아니고 가족이 "하나님이 어떻게 하실지 궁금하다"라고 말할 수 있는 겁니까?

솔직히 저는 이 기사를 믿고 싶지 않습니다. 우리나라 언론들이 종종 선정적인 기사로 사람들에게 진실을 왜곡시켜 보여준다는 사실은 거의 모든 사람들이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언제나 그렇듯, 왜곡되어 있는 사건 속에도 진실은 어느정도 있기 마련입니다. 이러한 기사가 나올만한 상황이나 사건이 있었기에 이런 이야기가 나오는 거라 생각합니다. 그렇게 보고 이를 어느정도 사실이라 받아들였을 때, 도대체 반성도 안하는 이 사람들은 어느 문화, 아니 어느 종족인지 궁금하군요. 저 또한 마음속으로 무사히 돌아오길 기원했는데, 무사히 돌아오니까 하는말들이 모양새가 고작 그렇다니...... 항상 기독교에 대해서는 실망을 금치 않을수 없군요.

ps. 밑에 댓글에 "영적인 해석과 사회적인 해석이 다를뿐 문제가 없다"라고 쓴 사람도 있군요. 도대체가 영적인 해석이란게 뭔지, 정확히 논리적으로 증명해보시지 않겠습니까? 그래봤자, 대답은 "인간의 인식으로는 신의 영역을 이해할 수 없다"라는 식의 논리를 펼치겠지요. 하지만, 저에게는 스스로 치열하게 고민하고 파고듬이 없이, 단지 저쪽 피안으로 도망가기 위한 자기기만에 불과해 보이지만 말입니다.  
신고
0 0
1
블로그 이미지

IT'S BUSINESS TIME!-PUG PUG PUG

Leviath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