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개인적인 이야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1.서극 감독의 영화 '소오강호', '도', '칠검'을 보고 있습니다. 사실, 보고 싶어서 보는게 아니라, 레포트 때문에 보는 것이지만(.......), 영화들이 생각보다 괜찮더군요. 특히 '도' 같은 영화는 보고나서 많은 충격을 받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일단 내일 까지 레포트를 내고 나서 시간이 난다면 한번 '도'를 블로그에서 다루어 보는 것도 좋은 기사 거리가 될 거라 보고 있습니다.

2.악마성 드라큐라 공략...쓴다 쓴다 하면서 계속 못쓰고 있군요;

3.그러고 보니까 '罪惡業'이라는 칼럼을 쓰고 있습니다. 첫타자는 소울이터. 

'잡담 > 개인적인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르바이트 짤렸습니다.  (2) 2008.11.15
오늘은....  (0) 2008.11.13
081110  (0) 2008.11.11
나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0) 2008.11.08
081108  (2) 2008.11.08
그러고 보니 11월 4일.....  (4) 2008.11.05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