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이야기/게임 Lif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를 죽이면 좋은 가죽이 나오겠쿠포)

아침에 알바 시작 시간을 착각하는 바람에 시간 때우기 겸, 많이 느린 와우 진도를 따라잡기 위해 PC방 가서 28랩까지 찍었습니다. 뭐랄까, 자기랩보다 낮은 몹을 잡으면서도 헉헉 거리는 야성 드루이드를 보고 있으면, '그냥 처음부터 술사나 흑마 키울걸 ㅠㅠ'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뭐, 야드는 특성을 거의 대부분 찍기 때문에, '특성 뭐 찍지?'라는 질문에 심각하게 고민하지 않아도 되지만, 역으로 장비나 탬이 받쳐주지 않으면 데미지가 잘 안떠서 여러 가지로 짜증나는 직업. 게다가 표범 나오기 전까지는 솔플도 힘들고, 곰의 솔플 효율이 극악으로 안 좋습니다. 지금까지 느끼고 본 드루이드의 변신의 의미는, 곰과 광포한 곰의 의미는 순수하게 탱킹, 표범은 솔플 사냥용, 치타는 도주용(........), 바다표범은...왜있지 이거;

하여간 선배들이 '드루이드도 나름 쓸만한 직업이다'라고 해서 드루를 시작했는데, 탱킹은...인던이나 파티 플레이에서 필요한거자나! 나는 좀더 하기 쉬운걸 하고 싶었다고! 탱킹도 메인 탱커가 아니라 부탱커로, 후에 인던이나 파티 플레이에서 탱킹 하나만 믿고 가기에는 미묘하더군요. 아직 탱킹도 해보지 못했지만-28랩이 뭐가 탱킹이냐!-, 하여간 처음 시작한 사람이 하기에는 많이 빡샌 직업이 드루이드라는 느낌이더군요. 요즘은 빨리 30랩 찍고 모든 사람이 이야기 하는 가덤을 가는 것, 그리고 좀 쓸만한 방어구나 무기를 구하는 것, 한번 선배나 친구들이 아닌 다른 사람들과 인던을 가는 것(.....)이 제 와우에서 목표입니다.

그나저나 요즘은 얇은 가죽, 일반 가죽, 얇은 통가죽하고 약초 팔아서 근근이 생계를 꾸려나가고 있습니다. 200골까지는 모았는데, 200골 이후로는 미묘하게 돈이 더 모이지 않는군요. 요즘 인간형만 죽여서 그런지, 가죽을 제대로 벗겨보지 못해서 돈이 안 모이는 느낌...이랄까, 전에는 내가 무두장이인지, 드루이드인지 도저히 구분이 안될정도로 가죽 벗기고 다녔는데, 요즘은 인간형밖에 안보여서 많이 아쉽더군요. 인간형도 가죽 벗기는 스킬 있으면 배울텐데, 없어서 아쉽다는 쩝.

2 0
  • 서드사인 2008.08.10 07:27    

    우웡, 렙 28에 200골이십니까! 저는 40찍고도 100골에 허덕였던 기억이 납니다 ㅎㅎ;

    사실 드루는 막판가서 귀족대우 받는 클래스죠. 저도 드루 40인가까지 키워봤는데 차라리 하이브리드로 갈꺼면 술사가 편하더군요. 술사는 조루엠통이긴해도 마나 있을때는 정말 공격력은 도적보다 많이 나올때도 있으니까요; 요즘은 어떻게 변했는지 모르겠지만 드루는 여전히 난감한 클래스인것 같습니다~_~

    가덤은... 개인적으로는 너무 많이 당하고 다녀서 그런지 안가게 되더군요. 제가 인던위주로 렙업을 해서 그런지 몰라도 가덤쪽에 만렙들이 얼씨구나~하고 학살하고 다니는거 보고있으면 할 기운이 안나더라고요;

    • Leviathan 2008.08.10 21:24 신고  

      서드사인//사실 가죽 벗기는 거 말고는 거의 한게 없죠(먼산) 선배들에게 '술사와 드루 둘중 어떤게 좋나요?'이라고 물으니까, '드루도 괜찮아'(그때 제 동기가 술사하고 있었습니다. 그때 알아 챘어야 했는데 ㅠㅠ)라는 말에 혹해서 지금 고생중입니다 ㅠㅠ 뭐, 후로 가면 갈수록 귀족 대우 받는다고는 하는데, 이제 2~3주해서 30겨우 찍어서 진도가 느리다고 구박받는 저로서는 만랩이 정말 멀게 느껴집니다 ㅠㅠ

      그나저나 요즘은 가죽 수요가 장난이 아니라서요, 얇은 가죽 한묶음(20개)에 10골 정도에 파는(!) 걸 경매장에서 심심치않게 볼 수 있더군요. 솔직히 얇은 가죽은 그냥 초반에 좀만 노가다 하면 20장 모으는 것도 금방이고 그보다 더 상위 가죽들은 더 비싸게 팔리므로 금방금방 돈이 모이더군요. 최근 탈거 사고, 퀘템좀 사니까 230골이 되었지만, 무두질만 익히면 돈 버는 건 금방이란 느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