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개인적인 이야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델 넘버:Xnote E200-AP2LK)

예상외의 전개이기는 합니다만, 결국은 제가 방문 수령하는 것으로 일단 사게 되었습니다. 지금 몇몇 필요한 프로그램들을 깔고 돌리고 있는중, 예상외로 비스타가 부드럽게 돌아간다는 느낌입니다만, 그래도 아직까지는 XP대신에 이걸 써야할 의무감같은건 전혀 느낄수가 없군요;;

전반적으로 비스타가 깔린 컴퓨터 치고는 부드러운 성능을 보여줍니다. 동영상 기동은 만족스러운 수준. 다만 미묘한 점은 노트북 화면이 되다보니, 동영상이 미묘하게 뜨는군요. 나쁘지도 좋지도 않게, 그저 미묘할 따름입니다. 무게는 1.98kg로 미묘하게 가볍습니다. 판례집 보다는 가벼웠으면 하지만(약 1.5~1.7kg?), 판례집보다는 쓸데가 많으니 마음에는 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판은 라임색입니다. 원래는 핑크색도 있었는데, 차마 핑크색은 못하겠더군요;;; 발열은 그럭저럭? 타자를 치고있는 지금 손목이 약간 뜨거운 정도입니다. 다만 쓰고나서 들어보면 책상 위에 마치 삼겹살이라도 구운거 같이 뜨겁더군요;;; 소음도 거의 없는데, 미묘하게 뭔가 그래픽 테스트를 할 때면 소음이 2배로 늘어나는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하여간 도착한 물건은 마음에 듭니다. 앞으로 써보면 알겠지만, 문서 작업과 웹서핑에는 괜찮다는 느낌입니다. 다만 문제는 이게 팀포2가 돌아가느냐(.......)인데, 지금 깔고 있으니까 곧 알게 되겠죠 ㅎㅎ 
신고
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