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개인적인 이야기

1.리뷰를 쓰고자 하지만, 시간이 안 나는군요. 학교가서 공부하고 레포트 쓰고 집에서 와서 게임 좀 하면 피곤해서 뻗어버리고, 아침에 일어나서 학교가서 공부하고...(무한반복)...이런 식으로 사니까, 도저히 리뷰를 쓸 시간이 안나더군요. '그럼 게임을 하지 않으면 되잖아!'라고 하실 분들도 계시겠지만, 저도 인간이니 머리좀 식히고 살아야 할거 아닙니까;;

그래도 이번 주말에는 좀 짬을 내서 리뷰를 쓰겠습니다.

2.밑에 있는 스타트랙:더 비기닝 리뷰에 어느분이 아주 큰 오류를 지적하셨더군요. 아예 리뷰를 뜯어 고쳐야 하는 수준이라 이번주 내로 리뉴얼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3.WinOrganizer, 대단히 좋은 프로그램이군요.

4.던파는 여메카 각성이 눈앞. 적어도 다음주까지는 각성하지 않을까 싶네요.(이번에는 좀 무난하게 각성할 듯...)

'잡담 > 개인적인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0607, 파란만장한 5일간의 기록  (3) 2009.06.07
090531  (7) 2009.05.31
090514  (2) 2009.05.14
090512  (1) 2009.05.12
연애운 타로 점을 보았습니다.  (5) 2009.05.11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