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이야기/게임 Lif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열심히 하고 있는데, 진척이 안돼요(......) 현재 8시간 좀 넘었는데, 중보스 엔딩 본것 까지 포함해서 3화 초반입니다;; 중간에 이것저것 뻘짓을 한게 많아서 아직도 3화 초반입니다. 그런데, 중간에 죽은거, 아이템계 갔다가 7층까지 갔다가 리셋 시킨 것들 등 모든 뻘짓을 포함하면 12시간을 뛰어넘으리라 막연하게 추측하고 있습니다.

제가 디스가이아 원작, 즉 PS2 버전을 해본적이 없어서 전작과 비교를 할 수 없지남, 게임의 전체적 시스템은 원작과 똑같다고 하더군요. 모든 요소가 DS에 고스란히 이식되었으니, 이부분에 대해서는 훌륭하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PS2 버전이나 PSP 버전은 모든 장면에 성우가 나왔는데, DS 버전은 용량한계 때문인지는 몰라도 성우가 나오는 부분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원본을 하지 않아서 모르지만, 성우가 나올만한 장면에서 성우가 안나오니 많이 아쉽더군요. 나름대로 코믹한 장면이나 진지한 장면에서 성우가 안나오는 것은 아쉽더군요. 그래도 DS 라는 막강한 노가다 기기(?)를 매체로 쓴다는 것은 크게 메리트로 작용하더군요.

그래도 DS만의 추가요소랄까, 특전은 확실히 존재하는데, 그것은 2회차 이상부터는 프리니가 DS 윗화면에 나와서 밑화면의 주인공들의 대화에 츳코미를 겁니다. DS만의 특징을 이용했다고 이야기 할 수 있는데, 문제는 게임이 주로 밑화면에 집중되다 보니까 위에서 떠들거나 말거나 신경쓰지 않는다는 것(......)정도 입니다.

FFTA2 할 때도 '이건 한 50시간 이상 걸리겠구나'라는 감이라도 왔는데, 이건 무저갱을 위에서 내려다 보는 느낌입니다. 이거 리뷰나 쓸 수 있을지 모르겠군요;;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