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개인적인 이야기

전반적인 평가

난 분명히 우리말 수업을 신청했는데, 들어가서 보니까 6개의 수업중 3개가 외국어 수업이야, 응?!

1.국제법

교수님이 수업의 30% 이상을 영어를 쓰시더라. 뭐 그거까지는 이해가 되는데,
왜 숙제는 영어 판례를 내주시는건지(......)








덕분에 죽을맛.



2.대중음악의 이해

교제도 영어, 조사 하고 어미 빼면 죄다 영어.
더이상 무슨 설명이 必要韓紙?




그리고 나 혼자서 다음주에 15분 동안 발표한다 우아아아아아


3.일본 문화와 법

교수님이 웃으시면서 내게,
"자네는 책읽는걸 좋아하는거 같으니, 재일 교포의 법문제에 관한 일본어 서적을 빌려주도록 하지.
사양은 필요없네. 자네 발표는 이걸로 결정 되었어."






이번학기 뭔가 큰 실수를 한거 같아...

'잡담 > 개인적인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090924  (0) 2009.09.24
090920  (4) 2009.09.20
090916  (1) 2009.09.16
090909  (0) 2009.09.09
090907  (0) 2009.09.06
5 0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9.18 09:21    

    헉... 마지막 교수님의 말이 참;;; 그리고 짤방이 참;;;

    그런데 국제법 교수님은 외국인이시라 영어를 쓰시는 건가요, 아니면 한국인 교수님인데 영어를 쓰시는 건가요?

    • Leviathan 2009.09.25 14:43 신고  

      muhootsaver//외국인은 아닌데, 교수님이 국제법 개념을 많이 말씀하셔서 그런지도 모르겠습니다;

  • kimatg 2009.09.19 00:25    

    허억 아이 해브 어 배애드 휠링 어바웃 디스...

  • alpaka 2009.09.19 06:10    

    전 이번학기에 다행이 한국어만 신청해서 한국어 수업만 듣네요.
    1학기땐 무슨 객기인지 라틴어, 프랑스어, 영어전공수업, 영어1까지 해서
    무려 외국어 강의만 4개를 듣다가 학점은 하늘나라로 가버렸었죠 ㅠㅠ

    • Leviathan 2009.09.25 14:44 신고  

      alpaka//그러니까 그런짓은 하지 말았어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