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이야기/MHF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심히 뛰어서 17랭이 된 1서버 사야입니다.
들고 있는 무기는 한손검 프로스트 엣지(공+168/빙+190)

뭐랄까...해머는 맞추었지만, 해머의 떨어지는 범용성에 좌절하고, 그 다음에 토벌대 정식 총창을 맞추었지만 뭐랄까 태도나 대검과는 다른 조작 체계와 개념에 좌절, 기본부터 충실히 익히자는 마음에 요즘은 한손검을 들고 다니고 있습니다. 솔직히 처음에는 한손검을 할 생각이 없었는데, 도도 브랑고 퀘를 할 때 이오스 셋에 데스 파라이즈를 들고 도도 브랑고를 3~4번을 마비를 건 한손검 유저에게 감명을 받아서 당장에 데스 파라이즈를 맞추었습니다.

결론은 대만족이군요. 한손검 유저가 거의 없어서, 혹은 초보가 쓰는 초보 전용 무기라는 인식이 너무 강하게 박혀서 그랬는지는 몰라도, 이렇게 성능이 좋을 줄 몰랐습니다. 아니, 정확하게 이야기 하자면, 전체적인 운영이 쉬우면서 특능이 붙어있는 좋은 검들이 많다는 점이 감명 깊더군요. 공격 도중에 거의 대부분의 동작에서 회피가 가능하고, 선딜과 후딜이 거의 없어서 안정적이면서 지속적인 공격이 가능하다는 점, 그리고 속성에 특화된 한손검이 많기 때문에 몬스터에 따라서 적절한 무기를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이 강점으로 작용하겠습니다.

제가 일전에 한손검을 모든 무기의 프로토 타입이라고 이야기했습니다. 다르게 이야기 하자면, 다른 무기에 비해서 한손검만의 특징이 없다고도 할 수 있지만, 착실히 안정적으로 속성 공격을 가한다는 의미에서는 한손검이 다른 무기에 비해서 가지는 특징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지금 현재 맞춘 한손검은 프로스트 엣지(공+168/빙+190), 포이즌 타발진(공+196/독+270), 데스 파라이즈(공 +210/ 마비 +260) 정도 이군요. 푸르푸르 잡아서 참파도 맞추려는 걸 선더 베인(공+196/뇌+170) 맞추고, 도도 브랑고 돌아서 프로스트 엣지 改(공+210/빙+230) 맞추고, 게료스 아종 돌아서 데들리 타발진(공+224/ 독+300)을 맞출 예정입니다. 현재 목표로하고 있는 한손검이 쿡 프라나티 改(공+224/화+280), 메라루 툴(공+154/마비+360), 가노핀 쇼테일(공+182/수면+230) 정도입니다.  


덧.데스 파라이즈, 이거 1랭에도 맞출수 있다는 것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성능이 좋습니다.
운영만 어떻게 잘 한다면 왠만한 대검이나 태도보다 훨 나은듯.

덧2.보조 무기는 해머를 만들어야 겠군요.
가서 바운드 큐브(공+780/마비+280)만들고,
녹슨 덩어리 노가다 뛰어서 브레스 코어(공+936)를 맞출 예정입니다.

덧3. 오늘의 명대사:
한손검 깡댐? 그거 먹는건가요? 우걱우걱
4 0